본문바로가기

전시안내Introduction of an Exhibition

상설전시실

시대에 따라 흐르듯 달라지는 고유한 삼성현(일연, 설총, 원효) 유물과 전시실을 한눈에 가상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원효 元曉 / Wonhyo

  • 일생 617~686년
  • 속성 설(薛)씨, 법명 서당(誓幢), 신당(新幢)
  • 신라시대의 승려

신라시대 617년(진평왕 39) 지금의 경상북도 경산시(당시 압량군)에서 태어났다. 속성은 설(薛)씨, 법명은 원효, 아명은 서당(誓幢), 신당(新幢)이라 하였다. 통불교를 제창하고 불교의 대중화에 힘써 한국불교사상 가장 위대한 고승의 한 사람으로 추앙받고 있다.

첫 새벽을 열다
석가모니의 탄생설화에 비견되는 원효의 탄생설화부터 출가와 수행의 길로 이어지는 원효의 삶에 대해 소개한다.
깨달음을 얻다
7세기 삼국시대 상황과 의상과의 유학길 및 해골물 일화를 전시하여, 원효가 깨달음을 얻게 되는 과정을 이해해본다.
一心, 하나로 만나는 길을 열다
세계적인 불교사상가이자 한국 정신사의 뿌리인 원효의 업적을 3대 사상을 중심으로 전시해 가치와 의미를 체험해본다.
和諍, 한국불교를 통합하다
화해시키고 회통하게 하는 융섭의 사상인 화쟁사상을 소개하고, 이를 통해 전체 불교를 하나의 진리에 귀납시킨 원효의 업적을 소개한다.
無碍, 대중불교를 꽃피우다
파계후 스스로 자신을 소성거사라 칭하며 거리로 나가서 무애가를 부르며 춤을 추었던 원효의 이야기를 소개한다.
불교학자 원효
현존하는 원효의 저술은 20부 22권이나 전해지지 않는 것까지 포함하면 80부 150여권을 남겼음을 소개하고 원효의 위업을 알게한다.
대승을 기리다
과거부터 현대까지, 또한 우리나라 뿐 아니라 아시아까지 여러 인물들의 원효에 대한 회고와 대승을 기리는 활동들을 전시한다.
5